톱 페이지 요코하마의 길거리 공연이란

요코하마의 길거리 공연이란

ヨコハマ大道芸とは

요코하마에 있어서의 길거리 공연의 역사는, 1986년에 시작한 노게 길거리공연에 의하여 막을 열었습니다.
제 1회 노게 길거리공연에 참가한 연기자는 20조 26명, 관객은 3000명 이였지만, 그 20년 후, 30회째를 맞이한 2005년에는 13개국 96조, 1일 300명의 연기자가 참가, 관객은 2일간에 약 146만명을 기록했습니다.
그 동안 개최지도 노게에서 요시다쵸, 이세자키쵸, 미나토 미라이지구로 퍼져, 요코하마를 대표하는 이벤트로서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최대 규모의 길거리공연의 제전으로서 정착했습니다

요코하마 길거리공연은 2006년, 길거리공연을 통하여 요코하마의 문화적∙경제적인 활성화를 도모하는 동시에, 세계의 공통문화인 길거리공연을 걸쳐 국제교류를 전개하는 것 등을 목적으로 이세자키쵸, 요시다쵸, 미나토 미라이지구와 함께 시작하여, 작년은 「죠노하나 공원」에서도 개최했습니다.

요코하마 길거리공연은 일년에 1번 4월에 2일간, 빅 이벤트로서 「요코하마 길거리공연 in 미나토 미라이21」, 「요코하마 길거리공연 in 이세자키」, 「요시다쵸 아트 & 째즈」를 개최.
그 외에는, 1년간 통하여, 주로 토∙일 공휴일에 행해지며, 요코하마의 심볼인 「야마시타 공원」「그랜드몰 공원 원형광장」「잭몰 공원」에서 길거리공연을 개최하고 있습니다. 휴일 요코하마 거리에 정취를 더해, 관광객이나 현지인, 길거리공연의 팬에게 뜨거운 호응을 받고 있습니다.
눈앞에서 펼쳐지는 긴박하고 박력 있는 연기를 체감할 수 있는 것은 길거리공연뿐이다.
요코하마에 오시면, 꼭 한번 요코하마의 길거리공연에 참가해 보세요.

アサヒビール エリア情報
横浜市技能文化会館